엘리자베터 팬톤

코럼 버블 워치

엘리자베터 팬톤(Elisabetta Fantone)은 회화, 영화, TV 프로젝트 등, 다양한 방면에서 활동하는 세계적인 명성의 아티스트입니다.

엘리자베터 팬톤의 복잡하고 컬러풀한 회화들은 세계에서 가장 권위 있는 갤러리들과 개인 소장품을 통해 전시되고 있으며, 많은 유명 인사들이 정기적으로 새로운 작품을 의뢰할 만큼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엘리자베터의 작품은 2015년 아트 바젤을 위해 그린 초대형 벽화를 통해, 문자 그대로 또 한 번 새로운 경지에 도달했습니다. 미술에 대한 범죄(Crimes Against Art)'라는 제목의 이 회화 작품은 허구적으로 묘사한 장 미셸 바스키아(Jean-Michel Basquiat)와 앤디 워홀(Andy Warhol)의 상반신 초상을 담고 있습니다. 그 전해에는 '정사(The Affair)'라는 제목으로 전 케네디 대통령과 마릴린 몬로의 초상을 그린 벽화를 발표해 세계적인 호평을 얻었습니다. 정사'는 이후 '바카디(Bacardi)' 광고 캠페인에 사용되었습니다.

엘리자베터는 회화 외에도 영화, TV, 모델, 음악, 문학계에서도 높은 명성을 누리고 있습니다. 주요 작품으로는 '마타(Martar)'역으로 출연한 팀 버튼(Tim Burton) 감독의 골든 글로브 수상작 "빅 아이즈(Big Eyes)"와 느와르-미스테리 영화 "하바나 57(Havana 57)", 주연으로 출연한 칸느 영화제 상영작 "내 이름은 샌디(My Name is Sandy)"가 있습니다. 배우로서 놀랄 만큼 다재다능한 능력을 보여 준 엘리자베터는 가벼운 코미디에서 심각한 드라마까지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영국과 프랑스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엘리자베터의 놀라운 재능은 그것이 팀 버튼의 영화이든 아트 바젤의 거대한 벽화이든, 그녀의 모든 예술적 활동을 통해 눈 부신 빛을 발하고 있습니다.

엘리자베터 팬톤
코럼 버블 워치

엘리자베터 팬톤(Elisabetta Fantone)은 회화, 영화, TV 프로젝트 등, 다양한 방면에서 활동하는 세계적인 명성의 아티스트입니다.

엘리자베터 팬톤의 복잡하고 컬러풀한 회화들은 세계에서 가장 권위 있는 갤러리들과 개인 소장품을 통해 전시되고 있으며, 많은 유명 인사들이 정기적으로 새로운 작품을 의뢰할 만큼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엘리자베터의 작품은 2015년 아트 바젤을 위해 그린 초대형 벽화를 통해, 문자 그대로 또 한 번 새로운 경지에 도달했습니다. 미술에 대한 범죄(Crimes Against Art)'라는 제목의 이 회화 작품은 허구적으로 묘사한 장 미셸 바스키아(Jean-Michel Basquiat)와 앤디 워홀(Andy Warhol)의 상반신 초상을 담고 있습니다. 그 전해에는 '정사(The Affair)'라는 제목으로 전 케네디 대통령과 마릴린 몬로의 초상을 그린 벽화를 발표해 세계적인 호평을 얻었습니다. 정사'는 이후 '바카디(Bacardi)' 광고 캠페인에 사용되었습니다.

엘리자베터는 회화 외에도 영화, TV, 모델, 음악, 문학계에서도 높은 명성을 누리고 있습니다. 주요 작품으로는 '마타(Martar)'역으로 출연한 팀 버튼(Tim Burton) 감독의 골든 글로브 수상작 "빅 아이즈(Big Eyes)"와 느와르-미스테리 영화 "하바나 57(Havana 57)", 주연으로 출연한 칸느 영화제 상영작 "내 이름은 샌디(My Name is Sandy)"가 있습니다. 배우로서 놀랄 만큼 다재다능한 능력을 보여 준 엘리자베터는 가벼운 코미디에서 심각한 드라마까지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영국과 프랑스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엘리자베터의 놀라운 재능은 그것이 팀 버튼의 영화이든 아트 바젤의 거대한 벽화이든, 그녀의 모든 예술적 활동을 통해 눈 부신 빛을 발하고 있습니다.

엘리자베터 팬톤
코럼 버블 워치

엘리자베터 팬톤(Elisabetta Fantone)은 회화, 영화, TV 프로젝트 등, 다양한 방면에서 활동하는 세계적인 명성의 아티스트입니다.

엘리자베터 팬톤의 복잡하고 컬러풀한 회화들은 세계에서 가장 권위 있는 갤러리들과 개인 소장품을 통해 전시되고 있으며, 많은 유명 인사들이 정기적으로 새로운 작품을 의뢰할 만큼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엘리자베터의 작품은 2015년 아트 바젤을 위해 그린 초대형 벽화를 통해, 문자 그대로 또 한 번 새로운 경지에 도달했습니다. 미술에 대한 범죄(Crimes Against Art)'라는 제목의 이 회화 작품은 허구적으로 묘사한 장 미셸 바스키아(Jean-Michel Basquiat)와 앤디 워홀(Andy Warhol)의 상반신 초상을 담고 있습니다. 그 전해에는 '정사(The Affair)'라는 제목으로 전 케네디 대통령과 마릴린 몬로의 초상을 그린 벽화를 발표해 세계적인 호평을 얻었습니다. 정사'는 이후 '바카디(Bacardi)' 광고 캠페인에 사용되었습니다.

엘리자베터는 회화 외에도 영화, TV, 모델, 음악, 문학계에서도 높은 명성을 누리고 있습니다. 주요 작품으로는 '마타(Martar)'역으로 출연한 팀 버튼(Tim Burton) 감독의 골든 글로브 수상작 "빅 아이즈(Big Eyes)"와 느와르-미스테리 영화 "하바나 57(Havana 57)", 주연으로 출연한 칸느 영화제 상영작 "내 이름은 샌디(My Name is Sandy)"가 있습니다. 배우로서 놀랄 만큼 다재다능한 능력을 보여 준 엘리자베터는 가벼운 코미디에서 심각한 드라마까지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영국과 프랑스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엘리자베터의 놀라운 재능은 그것이 팀 버튼의 영화이든 아트 바젤의 거대한 벽화이든, 그녀의 모든 예술적 활동을 통해 눈 부신 빛을 발하고 있습니다.